최고의 교사-심승현 선생님편
2020.06.10 22:16

의리 의리, 개 의리

조회 수 13 추천 수 0 댓글 0

[크기변환]qhd2.jpg

 

봉단이를 키우면서 애완견인 봉단이와 주인인 내가 지켰던 원칙이 있다.

그게 뭐냐면... 

의리! 개의리!!

봉단 개가 알아듣든 못 알아듣든 약속은 꼭 지키는 것이다.

 

개 의리 하나, 산책!

예전에 '부산교대' 대학원으로 공부하러 다닐 때의 일이다. 부산에서 강의 듣고 케이티엑스 타고 집에 도착하면 새벽 2시가 넘었다. 늦게 들어와 몸이 힘들었지만 봉단이 산책은 꼭 시켰다.

하루에 한번. 비 오는 날 빼고는 무조건 산책. 명절때 고향에 데리고 가든, 새벽 늦게 집에 오든 비 오는 날만 아니면, 봉단이와의 약속은 아직도 지킨다. 

 

개 의리 둘, 먹는 걸로 장난치지 않기!!

 

"주인이 고기를 먹을 때, 기다리면 얻어 먹는다."

봉단이는 알까? 아는 것도 같다. 수 년간 가족이 고기를 먹으면 반드시 줬다. 단, 얌전히 기다리면 주인이 다 먹고 나서 봉단이 몫을 줬다. 그랬더니 봉단이는 우리 가족이 고기를 먹을 때면 늘 기다린다. 보채지 않고.^^

 

"준다고 하면 준다."

봉단이가 못 알아듣지만, 먹는 것으로 장난치지 않았다. 

간식을 먹으면서

"봉단아, 기다려."

라고 뱉었으면 반드시 줬다. 물론 못 먹을 음식이면, 처음부터

"아냐, 너 것 아냐. 못 먹어."

라고 손사래를 친다. 그러면 하면 못 먹는지 아는 듯 하다.

 

새끼때부터 그랬더니 집에서는 음식이 바닥에 떨어져도 덮썩 주워먹지 않는다. 나와 가족이 먹으라고 할 때까지는 꿈쩍 안한다.

 

개와 사람도 의리가 필요하다. 간단한 약속과 그 약속을 지키는 의리.

 

사람과 사람 사이에도 의리가 있었으면 좋겠다.

Who's 영구만세

profile

모두 같으면 재미 없는 세상.
아름다운 꽃과 나비 벌레
그리고 사람 모두 어우러져야
아름다운 세상.

Atachment
첨부 '1'
?

List of Articles
번호 분류 제목 날짜 조회 수
공지 심돌이네 모든 글은 저작권이 있습니다. 2015.05.29 170
335 시(詩) 숲 속 마을 맹꽁이 2020.06.27 21
334 봉단이 애완견 발톱 관리 file 2020.06.23 20
333 시(詩) 살구 세 알 2020.06.17 19
332 책과 영화 앎의 나무-인간 인지능력의 생물학적 뿌리 file 2020.06.15 39
331 문득담(談) 시간이 좀 걸린 출근길 2020.06.11 18
» 봉단이 의리 의리, 개 의리 file 2020.06.10 13
329 봉단이 애완견이 먹어도 되는 것과 안되는 것 file 2020.06.10 17
328 책과 영화 배려의 말들 file 2020.06.10 41
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... 42 Next
/ 42

  • 교육 이야기
  • 심돌이네
  • 자폐증에 대하여
  • 자료실
  • 흔적 남기기
  • 작업실


XE Login