최고의 교사-심승현 선생님편
2018.10.02 14:32

가을 해

조회 수 1396 추천 수 0 댓글 0

- 가을 해 - 

 

볕이 따갑고 공기는 차다.

푸른 나뭇잎 사이로

볕에 달궈진 놈들이

하나둘씩 벌겋게 변하며 삐져 나온다.

 

어제까지 따갑게 몰아치던 해가 

차가운 공기로 어르고

부드러운 볕으론 달래며

나무를 단련시킨다.

 

생각해보니

한 여름 해를 똑바로 본 적 있던가.

 

눈 부셔였을까.

눈물과 재채기로 범벅될 일을 걱정해서였을까.

청춘의 그 날처럼 뜨거움을 몰라서였을까.

 

가을 그리고 그 너머 겨울

해.

평생 똑바로 볼 수 있을지.

Who's 영구만세

profile

모두 같으면 재미 없는 세상.
아름다운 꽃과 나비 벌레
그리고 사람 모두 어우러져야
아름다운 세상.

?

List of Articles
번호 분류 제목 날짜 조회 수
공지 심돌이네 모든 글은 저작권이 있습니다. 2015.05.29 165
319 시(詩) 얼굴 2019.04.16 309
318 시(詩) 나무와 나이테 2019.03.15 290
» 시(詩) 가을 해 2018.10.02 1396
316 시(詩) 봄 오는 학교 2018.04.02 547
315 사는담(談) 에티오피아 여행기-Timket Festival file 2018.03.09 629
314 시(詩) 자화상(2016) file 2017.04.11 793
313 시(詩) 자책하다. 2017.04.11 820
312 문득담(談) 갤럭시S8의 판매에 맞춰 생체정보 수집에 대해... 2017.04.03 537
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... 41 Next
/ 41

  • 교육 이야기
  • 심돌이네
  • 컴퓨터 이야기
  • 자료실
  • 흔적 남기기
  • 작업실


XE Login