최고의 교사-심승현 선생님편
2020.12.27 00:04

만남과 어긋남

조회 수 62 추천 수 0 댓글 0
이틀 연속 봉단일 데리고 고봉산에 갔다.
고봉산 가는 첫날, 무의식적으로 들르게 된 예전 차름 사무실.
지금은 빨래방이 들어서 있다.
 
사람뿐만 아니라, 세상 모든 것은 만남과 어긋남 사이를 오가며 관계를 가진다.
만남만큼 어긋난 관계도 돌이킬 수 없다.
흐른만큼 채워진 시간은 그 무엇으로도 파낼 수 없으니.
 
후회는 없다. 하지만, 이렇게 문득 돌아볼 때면
차름과의 어긋남은 첫 사랑과의 이별보다 더 아릴 때가 있다.
 
매일 만나고 매일 어긋난다.
 
다행이 고봉산 날씨가 참 좋았다.
이틀 모두.

Who's 영구만세

profile

모두 같으면 재미 없는 세상.
아름다운 꽃과 나비 벌레
그리고 사람 모두 어우러져야
아름다운 세상.

?

List of Articles
번호 분류 제목 날짜 조회 수
공지 심돌이네 모든 글은 저작권이 있습니다. 2015.05.29 294
342 문득담(談) 사람의 본성은... 2008.11.01 9174
341 사는담(談) 삼인행필유아사(三人行必有我師) 2007.05.18 8659
340 문득담(談) 고3 담임, 이제 못하겠네요. 2 2009.02.20 8427
339 문득담(談) 심돌이네 사이트가 특수교육 6위? file 2009.02.19 8411
338 문득담(談) 그들이 처음 왔을 때 1 file 2008.12.11 8030
337 사는담(談) 용산의 기억과 쌍용의 기억. file 2009.08.07 7900
336 시(詩) 별을 보다. 2 2008.06.16 7801
335 시(詩) 나무 2 2008.12.31 7694
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... 43 Next
/ 43

  • 교육 이야기
  • 심돌이네
  • 자폐증에 대하여
  • 자료실
  • 흔적 남기기
  • 작업실


XE Login