시(詩)

살구 세 알

by 영구만세 posted Jun 17, 2020
?

단축키

Prev이전 문서

Next다음 문서

ESC닫기

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

 

<살구 세 알>
 
첨 살구나니
햇볕이 보이고
 
죽~ 살구노니
사람이 보이고
 
문득 살구보니
세월이 쌓였네
 
죽지말구 살구좋지.
 
* 신경섭 선생님의 "살구 세 알"을 읽고.
TAG •