최고의 교사-심승현 선생님편

그냥 쓴 詩 여름 출근길

2015.06.16 15:09

영구만세 조회 수:169

여름의 출근길

늦잠을 잤습니다.
잠자리에서 일어나 시계를 보고 깜짝 놀랐습니다.
곧 하지이니 해는 한참이나 높이 떠 있었습니다.

문득, 사람들의 아침이 생각났습니다.
아버지의 아침은 해가 뜨는 그 때였는데
제게 아침은 시계가 가리키는 그 때입니다.
그 시계도 예전엔 하나였는데...
이제 사람들은
저마다 다른 시계를 가지고 있습니다.

함께 사는 가족에게조차 아침은
그 때가 그 때인가요?

뜨거운 여름 볕에 출근을 하다보니
나팔꽃은 벌써 정오에 와 있는 듯 했습니다.


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
공지 이 시들은 저작권이 있습니다. 영구만세 2015.05.29 140
7 가을 [1] 심규우 2005.05.27 671
6 왜? 심규우 2005.05.25 609
5 가족의 하루 심승현 2003.06.23 1399
4 선풍기 심승현 2003.06.23 1364
3 나무 심승현 2003.06.23 1237
2 개나리 꽃이 피면 [1] 심승현 2003.03.18 1292
1 봄비 [1] 심승현 2003.03.18 952

  • 참특수교육
  • 심돌이네
  • 특수교육 자료실
  • 우분투
  • 커뮤니티
  • 차름


XE Login